운동

'동시탈퇴 운동' 밤새 인증샷…"텔레그램, 경찰 수사 협조하라" [굿모닝 MBN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MBN News 작성일20-03-25 00:00 조회0회 댓글0건

본문



【 앵커멘트 】
텔레그램으로 성착취물이 유포되고 있지만, 텔레그램 본사 측이 수사에 비협조적이라는 게 경찰의 설명이죠.
어젯밤 9시엔 여성들이 텔레그램을 집단 탈퇴하면서 "우리 수사당국에 적극 협조하라"는 메시지를 남기는 온라인 시위가 열렸습니다.
손하늘 기자입니다.


【 기자 】
어젯밤 9시 정각, 전 세계적 SNS인 트위터 화면입니다.

텔레그램 메신저를 탈퇴했다는 인증샷이 줄줄이 올라옵니다.

n번방과 박사방의 무대가 된 텔레그램에 일부러 가입한 뒤, 같은 시각에 가입을 철회하는 '동시탈퇴 운동'이 벌어진 겁니다.

탈퇴 사유를 영어로 "n번방, 당신의 협조가 필요합니다"라고 쓰는 게 핵심입니다.

우리 수사당국의 거듭된 요청에도 텔레그램 본사가 꿈쩍도 않자 여성들이 직접 행동에 나선 겁니다.

▶ 인터뷰(☎) : 텔레그램 탈퇴 운동 제안자
- "지속적으로 텔레그램에 수사 협조를 요청해, n번방에 포함돼 있는 모든 무료·유료 가입자들의 정보를 한국 경찰에 전달할 수 있도록…."

세계 각국의 공조를 촉구하는 움직임도 확산하고 있습니다.

국제 청원 사이트엔 "극악무도한 성범죄에 대한민국 여성들이 고통받고 있다"는 글이 올라와 1만여 명이 동의했고, 유튜브에선 이번 사건을 영어로 설명하는 영상이 퍼졌습니다.

▶ 인터뷰 : 서 모 씨 / 경기 OO시
- "굉장히 절실하다고 생각합니다. 성폭력 사건들을 통해 절망했는데, 이번에 바꾸지 않으면 이제는 바꿀 수 없다는 절실한 마음으로…."

전문가들은 텔레그램과 같은 SNS의 구조적 문제를 지적합니다.

▶ 인터뷰 : 현 경 /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 활동가
- "플랫폼만 규제가 되어도 예방을 하거나 해결에 가까운 조치를 내릴 수 있거든요. 텔레그램 본사도 어떤 요구가 있는지를 적극 파악하고…."

돌아오는 일요일에도 여성들이 더 큰 규모의 탈퇴운동을 벌이기로 하는 등, 엄정 수사와 국제 공조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.

MBN뉴스 손하늘입니다.
[ sonar@mbn.co.kr ]

영상취재: 김영진 기자
영상편집: 박찬규

☞ MBN 유튜브 구독하기 ☞ https://goo.gl/6ZsJGT
? MBN 유튜브 커뮤니티https://www.youtube.com/user/mbn/comm...

MBN 페이스북 http://www.facebook.com/mbntv
MBN 인스타그램 https://www.instagram.com/mbn_news/
#MBN뉴스#굿모닝MBN#뉴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8,212건 1 페이지
  • RSS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him-sports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